즐겨찾기 추가 2024.06.23(일) 15:04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전남 동부권 당선인 5인 “상생·협력으로 전남동부 발전 앞장”

21일 국회 소통관 공동기자회견…전남 동부권 발전 6대 공동공약 발표尹 정부 여순사건 역사왜곡 저지…당 특위 참여·여순사건 특별법 개정
여수-순천 고속도로·전라선 전용 고속철도·남해안·남중권 경전철 ‘건설’광양만권 이차전지 기회발전특구 지정,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분원 유치

2024-05-21(화) 14:19
사진=주철현 의원
[신동아방송 여수=김기남 기자] 더불어민주당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전남 동부권 5명의 당선인이 21일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전남 동부권의 상생·협력으로 전남 전체의 공동번영과 발전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권향엽(순천·광양·곡성·구례을)·김문수(순천·광양·곡성·구례갑)·문금주(고흥·보성·장흥·강진)·조계원(여수시을)·주철현(여수시갑) 당선인들은 21일 오후 2시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전남 전체가 균형 있게 발전할 수 있도록 전남 동부권 6대 공동공약을 발표했다.

먼저, 당선인들은 “전남 동부권은 전남의 22개 시군 중 동부권 3개 시와 6개 군에는 전남 전체 인구 180만 명의 절반인 89만여 명이 거주하고 있고, 전남 경제생산 실적의 82%를 점하고, 서부권보다 8배 많은 연간 5조 8천억 원 이상의 국세를 납부하고 있다”고 전남 동부권의 경제적 위상을 언급했다.

이어 당선인들은 “도청과 교육청, 경찰청 등 핵심 기관뿐만 아니라, 한전과 농어촌공사 등 16개 공공기관이 전남 서부권에만 위치해 ‘전남 동부권 소외론’이 계속 확대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당선인들이 이날 발표한 6대 공동공약은 ▲尹 정부 여순사건 역사 왜곡 저지 및 여순사건 특별법 개정, ▲여수-순천 고속도로 건설,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 건설, ▲남해안·남중권 경전철 건설, ▲광양만권 이차전지 기회 발전 특구 지정 및 조속 추진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고흥분원 유치 등이다.

여순사건 특별법 개정은 지난 17일 당 최고위가 의결한 ‘여순사건 진상규명과 명예 회복을 위한 특별위원회’에 당선인 전원 참여해, 윤 정권의 역사 왜곡을 저지하고, 올바른 진상규명과 희생자 명예 회복, 정당한 보상도 이루어질 수 있도록 「여순사건 특별법」을 신속히 개정을 약속했다.

이어 당선인들은 ‘여수-순천 고속도로 건설’에 대해 “21대 국회에서 제안 및 예산을 확보해 국토연구원이 오는 7월까지 추진 중인 여수-순천 고속도로 건설 타당성 용역을 토대로 정부의 제3차 국가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무늬만 고속철도인 여수-익산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 건설에 대해서는 “50년을 내다보고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를 신설해, 고속열차 운행속도를 경부선·호남고속철도 수준으로 상향시키는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KTX•SRT•EMU320)’ 건설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당선인들은 “여수-순천-광양시의 연계와 협력으로 수도권 내 대도시에 대응하는 인구 100만 도시권의 기반 구축해 여수-순천-광양 교통 통합 연결망 구축을 위한 ‘경전철 신설 용역’을 추진해, 현재 수립 중인 ‘전라남도 도시철도망계획’에 반영시키겠다”고 발표했다.

이와 함께 당선인들은 “광양만권의 광양제철소와 여수석유화학 국가산업단지의 산업구조 다변화가 절실하다”며 “일자리 창출과 인구 유입, 세수 증대를 위해 광양만권을 ‘이차전지 기회발전특구’로 지정해 ‘국내 최대 이차전지 메카’로 육성시키겠다”는 공약도 내놨다.

이어 이들은 “우주항공산업은 이제 피할 수 없는 세계적 흐름이고 미래 먹거리 블루오션이다”며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분원을 고흥에 유치해 민간 주도 우주발사체 산업 클러스터가 성공적으로 구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5명의 당선인들은 “지난 총선에서 국민들은 윤석열 정권의 폭주를 막고, 위기에 빠진 나라와 도탄에 빠진 민생을 구하라는 준엄한 명령으로 민주당에 과반을 넘는 압도적 승리를 안겨 주셨다”며 “총선으로 확인된 국민 명령을 실천하는데 전남 동부권 국회의원 당선인들이 선봉에 서겠다”고 다짐했다.
김기남 기자 tkfkddl5968@naver.com
        김기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경인방송/등록번호:서울 아02766/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제호:신동아방송·SDATV/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홈페이지:www.sdatv.co.kr/전화:(02)846-9300/팩스:(0505)300-8014/이메일:sdatv@sdatv.co.kr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홈페이지:www.sdatv-gg.co.kr/전화:070-4233-5580/HP:010-8821-0588 총괄본부장 박대영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